MENU
노조소개

위원장 인사말

노조연혁

역대위원장

규약

규정

기구 및 조직

가입현황

알림마당

공지사항

사진영상자료

조합원경조사

노조일정

타노조, 지부소식

노조원마당

노조에 바람

정책보고서

노조소식

설문조사

전자투표

자료실

신문스크랩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제안/건의

관련사이트

전국지부

정부기관

지방자치단체

언론기관

경북협의체

영주관광

영주관광

맨위로

“ 함께하는 정의! 당당한 정책노조! ”
- 시민과 함께! 조합원과 함께! -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HOME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영주시 소백산철쭉제 음식물쓰레기 대량 방치,무단방류

작성자 : 김정욱 작성일 : 2013.06.13 12:57:46 조회수 : 2163

축제기간 지도,감독,없이 불법노점상 세상


지난 6월1 영주시가 주최한 소백산 철쭉제가 무허가 음식판매 등을 하면서 오,폐수를 무단 방류 하고 ,각종음식물 쓰레기 등을 대량방치 하고 하천에 투기해 영주시 청청한 (서천) 하천오염을 시키는 결과를 초래해 시민들로 부터 비난을 사고 있다.

하천에 음식물 무단방류

 

 

 축제가 열린 인근 서천 둔치 주차장에 농산물대축제 라는 얄팍한 행정으로 불법음식점,노점상 부스가 설치된 가운데 외부 상인들이 몰려와 불법으로 주차장을 점거해 지역경제 난의 주범으로 등장하고 있어 대책이 시급하다.

또한 영주시 지역 상인은 경제 난에 간판을 내리는 곳이 많은 실정인데 시,는 소백산철쭉제 기간동안 농산물 대축제를 빙자한 불법 상인들이 물려와 각종무질서와 민원제기 로 매년 반복되는 외부상인으로 인하여  당당히 세금 내고 장사하는 사람은 망하기 일쑤고 외부에서들어온 불법노점 상인은 시 ,관계자의 묵시적인 특혜로 수억원의 돈이 외부로 빠져 나가는 실정이 안타깝다.


 지역 상인들은 축제기간 동안 제대로 된 영업조차 하지 못한 사실을 알면서도 시,관계자는 모르쇠로 일관해 지역상인들은 영주시장(김주영)은 당나귀 귀라고 원성이 자자하다.

 

 특히 부스 대여업체는 영주시 뿐만 아니라 인근 시,군,에서도 이같은 행위를 일삼아온 것으로 드러나 행정권위가 불법적인 조직에 특혜가 있다는 지적에 설득력을 얻고 있다.

 

지난 6월 1일부터 종량제 봉투를 사용하지 않고 배출된 쓰레기에 대해 불법투기 단속대상 스티커를 부착하고, 1주일간 수거를 지연 처리하겠다고 야심찬 행정을 밝혔지만 이 역시 무용지물이 되었다.

 

시, 관계자는 “단속을 못한 것은 사실”이다, “축제담당부서인 문화관광과에 업무 협의를 한 바 있다”며 책임을 회피했다.

 

한편 영주시 관계자는 “앞으로는 불법 상인들에 대해 철저히 단속하겠다.”며 “이에 대한 대비책을 세우겠다.”고 뒤듲게 말했다.

 

감사기관은 특혜.유착 등 철저한 조사가 이루어져 준법정신으로 관광문화의 시민의식이 이루어 지도록 해야 할것이다 .


http://www.timenews.co.kr

이게시물에 대한 댓글 한마디

작성자 비밀번호

댓글등록

총 댓글 갯수 : 0개